화재보험협회, 제47회 소방안전봉사상 시상식
화재보험협회, 제47회 소방안전봉사상 시상식
  • 권준범 기자
  • 승인 2020.06.26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명·재산보호 헌신 소방공무원 격려...최성순 소방위 '대상'

[에너지신문] 한국화재보험협회는 26일 서울 여의도 사옥에서 정문호 소방청장과 이윤배 협회 이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국의 우수 소방공무원을 격려하는 ‘제47회 소방안전봉사상’ 시상식을 열었다.

협회와 소방청이 공동 주최하고 손해보험사가 후원하는 이번 시상식에서는 최성순 강원 동해소방서 소방위(54)가 영예의 대상을 수상했다. 최성순 소방위는 올해 1월 동해 펜션 가스폭발사고 현장에서 몸을 아끼지 않고 화재진압에 앞장서는 등 27년간 소방현장에서 활약한 베테랑 소방관이다. 또한 서울 영등포소방서의 최영수 소방위(51) 등 18명이 본상을 수상했다.

▲ ‘제47회 소방안전봉사상’ 시상식에서 수상자들이 단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 ‘제47회 소방안전봉사상’ 시상식에서 수상자들이 단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올해 신설된 공로상은 2018년 인천공항 신축공사장 화재 진압 당시 부상을 입고 현재까지 재활치료 중인 인천 영종소방서의 정승기 소방위(55)가 수상했다.

이윤배 이사장은 시상식에서 “우리 사회의 빛과 소금이 돼 주신 수상자 여러분을 모실 수 있어 기쁘다”며 “소방관과 함께해 온 소방안전봉사상이 여러분과 가족의 노고와 헌신에 조금이나마 위안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소방분야 국내 최고 권위의 소방안전봉사상은 화재 등 재난으로부터 국민의 생명과 재산보호에 헌신한 소방관을 표창하는 손해보험업계 대표 행사이다. 1974년부터 47년 동안 704명의 수상자를 배출했다. 참석인원을 최소화해 진행한 이날 행사에서는 좌석 간 거리두기, 손소독제 비치, 마스크 착용 등 방역원칙을 철저히 준수했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