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발전, 세계 환경의날 맞이 캠페인 전개
남동발전, 세계 환경의날 맞이 캠페인 전개
  • 권준범 기자
  • 승인 2020.06.05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정화·계단이용·잔반줄이기 '3-Green' 운동

[에너지신문] 한국남동발전(사장 유향열)은 4일 진주 본사에서 ‘제25회 환경의 날’을 맞아 환경보전 인식개선을 위해 △환경정화활동(Green Cleaning) △계단이용운동(Green Step) △잔반줄이기운동(Green Lunch)으로 구성된 ‘3-Green 캠페인’을 진행했다.

세계 환경의 날은 유엔이 1972년 스웨덴 스톡홀름에서 열린 제27차 총회에서 6월 5일을 기념일로 제정했으며 이후 매년 주제를 선정, 세계 각지에서 이 날을 기념하고 있다. 우리나라도 1996년부터 법정기념일로 지정, 매년 기념식을 개최하고 있다.

▲ 남동발전 직원들이 환경정화활동을 펼치고 있다.
▲ 남동발전 직원들이 환경정화활동을 펼치고 있다.

남동발전은 특히 올해 환경의 날 주제인 ‘생물다양성’ 보전을 위해 진주시의 멸종위기종인 수달 등 전사업소 인근지역의 대표적인 멸종위기종을 선정, 서식지를 중심으로 전직원 합동 환경정화활동인 ‘Green Cleaning’을 시행했다.

이를 통해 남동발전 직원 뿐만 아니라, 지역주민에게 ‘생물다양성’ 보전의 중요성을 상기시키는 역할을 수행했다는 평가다.

유향열 사장은 “앞으로도 남동발전은 환경경영을 기업경영 최우선가치로 인식, 친환경적인 전력을 안정적으로 공급할 뿐만 아니라 멸종위기종 보호활동에도 앞장서는 발전공기업이 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