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첫 주는 청렴문화 확산 위한 ‘KOSPO 윤리주간’
6월 첫 주는 청렴문화 확산 위한 ‘KOSPO 윤리주간’
  • 권준범 기자
  • 승인 2020.05.29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부발전, '기업윤리의 날' 맞아 임직원-국민 함께하는 청렴행사 개최

[에너지신문] 한국남부발전(사장 신정식)이 내달 2일 '기업 윤리의 날'을 맞아 윤리의식 향상과 청렴 기업문화 확산을 위한 활동에 나선다.

국민권익위원회는 기업 윤리경영 확산 및 중요성 홍보를 위해 6월 2일(62=윤리)을 기업 윤리의 날로 제정한 바 있다. 남부발전은 6월 첫 주를 ‘KOSPO 윤리주간’으로 정하고, 임직원과 국민이 함께하는 청렴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KOSPO 윤리주간은 상호 존중과 갑질 근절에 대한 적극적 홍보를 통해 청렴에 대한 국민 공감대를 형성하자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남부발전은 윤리주간 동안 △청렴다짐 영상 공유 △갑질 근절·성인지 감수성 제고 특강 △국민참여 SNS 청렴 퀴즈 △청렴문화 확산 캠페인 △청렴 포춘데이(Fortune Day) 등 청렴 실천과 문화 확산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한다.

특히 청렴다짐 영상 제작에 있어 신정식 사장은 직접 청렴실천을 당부하고 갑질 가해자에 대한 엄정한 처벌을 약속했다. 남부발전은 CEO 청렴다짐 영상을 전 직원에 배포하는 것은 물론, 청렴다짐 영상을 연말까지 릴레이 형태로 이어갈 계획이다.

이와 함께 남부발전은 공익신고 및 청탁금지법 등 청렴정책 홍보 가두캠페인을 통해 지역 청렴문화 전파에 나서며, 전 직원의 청렴다짐 문구를 담아 청렴 포춘쿠키도 제작한다.

청렴 관련 퀴즈를 풀어보는 대국민 SNS 청렴퀴즈 이벤트도 함께 진행된다. 남부발전 인스타그램 페이지를 통해 진행되는 퀴즈 이벤트는 국민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커피 쿠폰 등 소정의 선물도 마련돼 있다.

신정식 사장은 “지속적이고 적극적인 청렴실천 활동을 통해 청렴문화를 정착하고 지역사회에 확산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남부발전은 지난 8일 국민권익위원회로부터 △부패사건 공판체험 △청렴견인부서 △부패연관 규정개정 아이디어 공모 등을 공공부문의 쌍방향 소통 우수 청렴정책으로 인정받기도 했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