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민간 손잡고 전남 농어촌 에너지복지 '박차'
공공·민간 손잡고 전남 농어촌 에너지복지 '박차'
  • 권준범 기자
  • 승인 2020.05.27 2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전KPS, 농어촌상생협력기금 지원사업 업무협약 체결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및 한솔테크닉스와 손잡아

[에너지신문] 한전KPS가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태양광모듈 전문기업인 한솔테크닉스와 함께 농어촌 지역 에너지복지 향상을 위한 ‘빛나눔 패널’ 사업 추진에 나선다.

한전KPS와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한솔테크닉스는 27일 한전KPS 본사에서 ‘농어촌상생협력기금 지원사업 공동추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박정수 한전KPS 경영지원본부장, 박노섭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기금운영본부장, 김종천 한솔테크닉스 부사장 등 각 기관 관계자들이 자리를 함께 했다.

▲ ‘농어촌 상생협력기금 지원사업 공동기금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농어촌 상생협력기금 지원사업 공동기금 협약‘ 체결 후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빛나눔 패널’ 사업은 전남지역 농어촌에 태양광설비를 무상지원, 전기요금 절감을 통해 농어촌 지역 에너지복지를 향상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한전KPS는 사업기금 1억원을, 한솔테크닉스는 태양광패널을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에 각각 지원하고 재단은 사업관리를 담당한다.

이번 협약은 △농어촌상생협력기금을 통한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 지원 △농어업·농어촌 발전을 위한 신사업 발굴 협력지원 △태양광 발전설비 지원사업의 집행관리 및 사후 사업관리 등을 주요 골자로 한다.

협약을 통해 각 기관은 전남 농어촌 지역에 자가용 태양광패널을 보급하기 위한 상호협력 체계를 구축, 농어촌 지역의 에너지복지 향상에 적극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정수 한전KPS 경영지원본부장은 "빛나눔 패널 지원사업으로 농어촌 지역 에너지복지 실현에 기여하는 한편, 앞으로도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어촌지역 발전을 위해 지속적인 지원을 펼쳐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전KPS는 지난해 에너지재단과 함께 전남지역 농어촌 사회복지시설 등에 평균 6kW급 태양광 발전설비를 지원한 바 있으며 이번 협약을 통해 평균 9kW급 태양광 발전설비를 지원, 수혜범위를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