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찬수 GS E&R 대표, 풍력산업협회 신임 회장 선임
정찬수 GS E&R 대표, 풍력산업협회 신임 회장 선임
  • 권준범 기자
  • 승인 2020.05.18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차 정기이사회 개최…만장일치로 의결
“안정적으로 시장을 확대하는데 최선 다할 것”

[에너지신문] 한국풍력산업협회는 제4대 신임 회장으로 정찬수 GS E&R 대표이사를 선임했다.

협회는 ‘2020년도 한국풍력산업협회 제1차 정기이사회’를 개최하고 협회 정관에 근거해 재임이 가능한 회장사의 요청에 따라 정찬수 GS E&R 대표이사에 대한 ‘신임 회장 선출건’이 만장일치로 의결됐다고 밝혔다.

올해 정기이사회는 ‘코로나19’에 따른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예년보다 한달 가량 늦게 열렸고, 전 회원사가 참여하는 정기총회는 서면 의결로 대체됐다.

정찬수 신임 한국풍력산업협회장은 “국내 풍력 시장은 발전과 번영을 향한 변곡점에 다가가고 있다. 이 시기를 슬기롭게 해쳐나가는 게 무척 중요하다”며 “이런 중차대한 시기에 막중한 소임을 맡게 돼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고 말했다.

이어 “정부와 민간이 모두 바라는 산업 육성과 일자리 창출 등은 ‘모두 시장을 얼마큼 확대할 수 있느냐’에 달려있다. 막혀있는 규제를 풀고 안정적으로 시장을 확대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협회는 ‘신임 회장 선출’과 ‘2019년도 주요 사업실적 및 회계결산’ 등 모두 9건 정기이사회 안건을 원안대로 승인했다.

한편 지난 3년간 임기를 무사히 마무리한 손영기 제3대 회장에게는 협회에서 감사패를 수여했다. 이외에도 올해 정기이사회에서는 유니슨 박원서 상무가 신규 임원으로 임명됐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