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에너지공사, CFI 교육강사 양성한다
제주에너지공사, CFI 교육강사 양성한다
  • 신석주 기자
  • 승인 2020.05.13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FI 제주 도민 아카데미 교육강사 양성과정 수강생 모집
25일까지 선착순 30명…수료 후 도내 주민 대상 강사 파견

[에너지신문] 제주에너지공사(사장 황우현)는 제주특별자치도가 추진 중인 카본프리 아일랜드 2030(CFI 2030) 실현을 위한 ‘CFI 아카데미 교육강사 양성과정’을 개설하고 오는 25일까지 참가자를 모집한다.

CFI 도민 아카데미 사업은 도민참여 활성화를 이끌어낼 수 있도록 교육‧홍보 프로그램을 개발‧시행해 정책추진에 대한 사회 수용성 제고를 목표로 시행되고 있다.

교육 내용은 CFI 정책 총론을 필두로 △환경교육 △에너지‧기후변화 이해 △카본프리 기초교육 △교육 시연 등 5일간 30시간으로 구성됐으며, 풍력자원공유화기금 납부사업장을 방문하는 현장학습도 병행될 예정이다.

CFI 도민아카데미 교육강사 양성과정은 오는 27일을 시작으로 매주 수, 목요일에 운영되며 6월 10일에 종강을 한다. 교육 우수 수료자는 하반기에 읍‧면‧동 주민단체로 강사파견을 통해 CFI 정책에 대한 대도민 교육을 추진할 계획이다.

황우현 사장은 “카본프리 아일랜드 제주도민 수용성 확산을 위해 도민 아카데미 교육강사 양성을 통한 교육 프로그램 전문성 강화, 역량강화교육에 따른 도내 CFI 교육강사 전문 인력 창출 등의 계기가 마련되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공사는 아카데미 교육강사 양성 등 CFI 도민 교육 활성화를 위해 지난 8일 (사)아시아기후변화교육센터와 상호협력 업무협약을 맺었다.

신석주 기자
신석주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