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에너지, ‘헌혈’로 새해 첫 업무 시작
경남에너지, ‘헌혈’로 새해 첫 업무 시작
  • 최인수 기자
  • 승인 2020.01.02 1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무식 이후, 경남 1호 '사랑의 헌혈 캠페인' 도 열어
▲ 경남에너지가 시무식과 함께 임직원 떡국나눔과 경남1호 헌혈행사를 시작으로 2020년 본격적인 업무를 시작했다.
▲ 경남에너지가 시무식과 함께 임직원 떡국나눔과 경남1호 헌혈행사를 시작으로 2020년 본격적인 업무를 시작했다.

[에너지신문] 경남에너지(대표이사 강인구)는 지난 2일 전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창립 47주년 시무식’을 진행했다.

강인구 대표이사는 이날 행사에서 모범상 및 장기근속 수상자를 축하하고, 외부 수상을 한 직원의 노고를 치하하며, 경남에너지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윤리경영’ 확립을 강조했다.

또한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도 반드시 2020년 목표를 초과 달성할 수 있도록 모든 임직원의 전심전력을 당부했다.

시무식을 마친 뒤 ‘떡국 나눔’ 행사를 통해 본사 식당에서 강인구 사장을 비롯한 임원들이 떡국 배식에 참여해 덕담을 나누는 시간을 갖고, 대한적십자사 경남혈액원의 ‘경남1호 사랑의 헌혈캠페인’을 실시해 새해 첫 업무를 나눔 활동으로 시작했다.

한편 경남에너지는 매년 헌혈활동을 시작으로 사회, 문화, 예술, 체육, 환경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해 지역민과 함께하는 기업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