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에너지, 수소에너지도 ‘OK’
SK에너지, 수소에너지도 ‘OK’
  • 신석주 기자
  • 승인 2019.11.27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친환경 복합 에너지스테이션 구축 ‘첫발’
평택시-하이넷과 수소 충전인프라 MOU

[에너지신문] “주유와 LPG 충전 등 기본 서비스에 더해 태양광 전기 생산, 전기차 충전과 수소차 충전도 가능한 친환경 복합 에너지스테이션으로의 진화 또한 미래 유통인프라 모델의 한 축이 될 것이다.”

심두섭 SK에너지 에너지B2C사업본부장은 수소에너지네트워크㈜(이하 하이넷)와 평택시 수소충전소 인프라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며 이같이 강조했다. 

SK에너지가 수소충전소까지 가능한 친환경 복합 에너지스테이션 구축에 나선다. SK에너지(대표이사 사장: 조경목)는 27일, 심두섭 SK에너지 에너지B2C사업본부장과 정장선 평택시장, 유종수 하이넷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미세먼지 없는 대기환경을 조성하고 국내 수소전기차 산업 육성을 위한 수소 충전인프라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경기도 평택시청에서 열린 ‘평택시 수소충전인프라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식’에 참석한 유종수 HYNET  대표(외쪽 세번째부터), 정장선 평택시장, 심두섭 SK에너지 B2C사업본부장이 협약서에 서명 후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경기도 평택시청에서 열린 ‘평택시 수소충전인프라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식’에 참석한 유종수 HYNET 대표(왼쪽 세번째부터), 정장선 평택시장, 심두섭 SK에너지 B2C사업본부장이 협약서에 서명 후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이번 협약에 따라 SK에너지는 부지 제공과 수소충전소 운영을, 하이넷은 수소충전소 구축과 수소 공급을 담당하며, 평택시는 수소충전소의 원활한 설치‧운영을 위한 지원을 하기로 약속했다.

평택 제1호 수소충전소는 경기도 평택시 팽성읍에 위치한 SK라인45 LPG충전소 부지 내 설치되며, 12월초 착공해 2020년 상반기 중 운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이에 따라 SK에너지는 장기적 관점에서 수소전기차 확산에 맞춰 수소충전소를 추가 구축하는 방안도 검토해 나갈 방침이다. 

SK에너지는 최근 환경분야의 사회적가치를 창출해 정유사업 등에서 발생하는 환경 문제를 상쇄하겠다는 전략 ‘그린밸런스 2030’을 수립하고 SK주유소, LPG충전소, 내트럭하우스 등 유통 인프라를 활용해 친환경에너지 생산‧공급 사업을 추진하는 등 친환경 경영을 추진하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SK주유소와 내트럭하우스에 전기차 충전기를 설치하고 태양광 발전설비를 구축하는 사업을 추진해왔고, 지난 20일에는 내트럭하우스 부산 신항사업소의 태양광 발전시설이 상업가동을 시작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SK에너지는 수소충전소 사업까지 진출하면서 친환경 복합 에너지스테이션의 밑그림을 완성하게 됐다는 평가다.

신석주 기자
신석주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