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공공행정 우수사례 공유로 '한류' 확산
가스공사, 공공행정 우수사례 공유로 '한류' 확산
  • 최인수 기자
  • 승인 2019.10.23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12개국 주한 외교사절단 대구 본사 초청
청정에너지 보급 및 자원 확보 위한 사업성과 소개

[에너지신문] 한국가스공사(사장 채희봉)는 23일 세계 12개국의 주한 외교사절단을 대구 본사로 초청해 주요 사업현황 및 성과를 소개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번 행사는 행정안전부 주관 ‘2019년 공공행정 우수사례 설명회(Good Governance Series in KOREA 2019)’의 일환으로 미하이 씨옴페크(Mihai Ciompec) 주한 루마니아 대사를 비롯해 스리랑카, 튀니지, 콜롬비아 등 12개국에서 사절단 13명이 방문했다.

2016년부터 매년 개최되고 있는 공공행정 우수사례 현장 설명회는 우리나라의 선진 공공행정과 국가 발전 경험을 국제사회와 공유해 행정 한류를 확산시키는 좋은 기회로 평가받고 있다.

▲ 가스공사가 세계 12개국 주한 외교사절단을 대상으로 대구 본사에 초청행사를 열고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가스공사가 세계 12개국 주한 외교사절단을 대상으로 대구 본사에 초청하는 행사를 열고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번에는 가스공사와 한국정보화진흥원, 한국교육학술정보원, 경상북도청 등 대구·경북지역 공공행정 우수기관의 사례와 정책을 소개하고 홍보관 관람 및 현장 방문의 기회를 제공했다.

이날 사절단은 채희봉 사장과 면담 후 김윤생 해외사업본부장의 사업성과 발표 및 질의·응답 시간을 통해 가스공사의 LNG 저장시설과 전국 배관망, 지자체 천연가스 보급률, 해외 주요 프로젝트 등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특히 이들은 가스공사가 천연가스 및 원유 탐사·개발 등 상류사업 뿐만 아니라 LNG액화사업, 해외 LNG터미널 운영, 해외 도시가스 배관 건설·운영, 중류·인프라사업 분야 진출 등 천연가스 산업 전 부문에서 활약하고 있다는 점에 높은 관심을 보였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계기로 세계에 우리나라 행정·공공 정책 및 시스템의 우수성을 적극 알려 이해도를 높이고 국제 협력 네트워크 기반을 강화하는 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