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년 올랐던 석탄‧연탄 가격, 올해는 동결한다
매년 올랐던 석탄‧연탄 가격, 올해는 동결한다
  • 신석주 기자
  • 승인 2019.09.20 1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부, 올해 석탄 및 연탄가격 고시
연탄쿠폰 등 저소득층 지원 유지할 것

[에너지신문]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는 최근 3년간 매년 인상해 온 국내산 석탄, 연탄 가격을 올해는 동결하기로 했다. 정부의 올해 고시가격은 석탄 186,540원/톤(4급기준), 연탄 639원/장으로 책정했다. 

최근 3년간 가격인상을 살펴보면, 석탄은 14.8만원에서 18.7만원으로 26.1% 인상했고, 연탄은 347원에서 639원으로 70.9% 상승했다.

산업부는 올해 석탄과 연탄가격 동결에도 불구하고 연탄쿠폰 등 저소득층 지원은 예년과 동일한 수준으로 실시한다고 밝혔다.

따라서 연탄쿠폰 지원 금액은 전년과 같이 가구당 40.6만원 수준이며, 연료전환을 희망하는 저소득층 연탄 사용가구를 대상으로 보일러 교체 및 단열시공을 지속 지원할 계획이다.

연탄쿠폰은 저소득층 에너지효율개선사업(2019년 예산 698억)을 통해 가구당 최대 300만원까지 지원한다.

연탄배달 봉사 활동을 펼치며 온정을 나누고 있다.
기사와는관련없음.

 

신석주 기자
신석주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