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차 전력수급기본계획 준비 현황 점검한다
9차 전력수급기본계획 준비 현황 점검한다
  • 권준범 기자
  • 승인 2019.08.21 2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회기후변화포럼, 27일 국회의원회관서 토론회 예정

[에너지신문] 국회기후변화포럼(대표의원 홍일표·한정애)은 오는 27일 국회의원회관 제1소회의실에서 ‘제9차 전력수급기본계획 준비상황과 과제’를 주제로 토론회를 개최한다.

2년마다 수립하는 전력수급기본계획에 따라 제9차 전력수급기본계획의 법정수립 시한이 연말까지 불과 4개월여 앞으로 다가왔다. 특히 지난 6월 확정된 제3차 에너지기본계획에 따라 발전원 별 세부비중은 9차 전력수급기본계획 등을 통해 구체화할 방침이므로 이번 기본계획의 목표와 방향 그리고 세부과제에 대한 관심이 매우 높다.

이에 포럼은 지난 3월 출범한 9차 전력수급계획 민관전문가 총괄분과위원회의 논의를 바탕으로 지금까지의 준비상황을 살펴보고 미흡한 사항을 보완, 점검하는 한편 향후 과제를 도출하고자 이번 토론회를 마련했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윤요한 산업통상자원부 전력산업과장이 ‘제9차 전력수급기본계획 준비상황과 향후 계획’을 주제로 발표를 진행한다.

이어질 지정토론에서는 박정순 에너지경제연구원 에너지전환정책연구본부장, 박종배 건국대학교 교수, 박원주 민간발전협회 국장, 강윤영 서울대학교 교수, 석광훈 녹색연합 전문위원 등 다양한 분야의 관계자가 자리해 9차 전력수급기본계획의 비전과 방향, 그리고 과제를 논의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홍일표 의원, 김일중 환경정의 이사장을 비롯해 전력업계 등 관계자 100여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