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난, '맞춤형 특허맵 작성 지원사업' 추진
한난, '맞춤형 특허맵 작성 지원사업' 추진
  • 권준범 기자
  • 승인 2019.08.19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19일까지 접수...중소기업 경쟁력 강화 기대

[에너지신문]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가 중소기업의 R&D 역량 및 기술력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중소기업 맞춤형 특허맵 작성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19일 밝혔다.

공사 미래개발원은 지난 2017년 이후 총 4개의 특허맵 작성 지원사업을 완료했으며, 올해는 일본의 수출규제에 따른 핵심기술 국산화 기조에 부응하기 위해 지원 대상 기업 수를 확대해 중소기업 지원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특허맵이란 특허정보를 분류·분석·가공·평가해 그 결과를 이해하기 쉽도록 도표, 기호, 그림으로 표시한 특허 정보 분석도를 말한다. 이를 통해 특정 기술에 대한 특허, 출원 상황 등의 상세한 분석으로 기술 현황을 파악할 수 있다.

특허맵 지원사업 참여기업은 체계적인 특허 확립으로 기술개발 계획 수립 및 연구방향 정립, 제품 개발이 수월해진다.

공사는 특허맵 작성 기간 동안 추후 기술개발 방향을 논의하고 공동 R&D 추진 과제 개발 및 기술아이디어 공유를 통한 특허 출원 등 실효성 있는 성과 창출을 위해 적극 협조할 계획이다.

공사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중소기업의 기술개발 전략 수립 등에 실질적 혜택을 제공함으로써 해당 기업의 가시적인 경영 성과 창출에 기여할 계획이다”이라며 “현재 일본 수출규제로 인한 주요품목 국산화 추진 등 기술력 향상이 그 어느때보다 절실한 여건속에서 우리공사는 중소기업에 대한 기술 지원 및 경쟁력 강화에 적극 앞장설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이번 사업과 관련한 참여업체 모집공고는 공사 홈페이지 및 동반성장플랫폼(상생누리), 한국발명진흥회 유관기관 공지사항 등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오는 9월 16일까지 신청 가능하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