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사선 안전규제정책 소통의 장 마련
방사선 안전규제정책 소통의 장 마련
  • 권준범 기자
  • 승인 2019.08.16 1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엄재식 원안위원장, 방사선안전관리자 대상 강연

[에너지신문] 엄재식 원자력안전위원회 위원장은 16일 한국원자력안전재단 서울교육장(송파구)에서 정기교육을 이수중인 방사선안전관리자를 대상으로 강연 형식을 빌어 방사선 안전규제정책에 대한 소통의 장을 마련했다.

방사선안전관리자는 방사선 작업현장에서 종사자의 안전관리규정 준수여부 등 방사선 장해방지를 위한 안전관리 업무를 수행한다.

엄 위원장은 이날 방사선안전관리자의 역할, 방사선안전규제정책 및 제도개선방향 등에 대해 강연을 진행한 후 참석자들과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다.

위원장은 “방사선 피폭사고는 작업종사자의 안전과 직결되는 문제이기 때문에 안전한 작업환경 조성을 위해서는 방사선안전관리자의 역할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며 “방사선 작업 현장에서 안전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철저하게 안전관리 업무에 매진해 줄 것”을 강조했다.

아울러 엄 위원장은 방사선계측장비, 개봉선원취급장비 등 방사선안전 실습교육장을 점검하고 교육대상자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교육이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해 줄 것을 원자력안전재단 관계자들에게 당부했다.

▲ 엄재식 원안위원장이 방사선안전관리자들을 대상으로 강연을 하고 있다.
▲ 엄재식 원안위원장이 방사선안전관리자들을 대상으로 강연을 하고 있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