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公, 국민의 기대 담아 혁신 목표 ‘정조준’
가스公, 국민의 기대 담아 혁신 목표 ‘정조준’
  • 최인수 기자
  • 승인 2019.07.25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단체·전문가·가스업계 등 시민참여형 ‘KOGAS 혁신위원회’ 열어
▲ 2019 KOGAS 혁신위원회에서 발언하는 채희봉 한국가스공사 사장.
▲ 2019 KOGAS 혁신위원회에서 발언하는 채희봉 한국가스공사 사장.

[에너지신문] 한국가스공사(사장 채희봉)는 지난 23일 대구 본사에서 청년대표·시민사회단체·가스산업 협력업체·혁신성장 전문가 등 시민위원과 경영임원이 참여한 가운데 ‘2019 KOGAS 혁신위원회’를 열었다.

KOGAS 혁신위원회는 지난해 8월 국민의 목소리를 보다 가까이서 듣고 국민의 눈높이에서 가스공사 혁신 방향과 목표를 설정하고자 외부위원을 과반 이상으로 위촉해 꾸려졌다.

이날 위원회에서는 ‘2018년 KOGAS 혁신계획 추진 성과’와 ‘2019년 KOGAS 혁신종합계획(안)’을 발표하고 국민의 시각에서 혁신과제를 개선·보완하기 위한 심도있는 토의가 이어졌다.

시민위원들은 △에너지 전환 시대 천연가스의 역할 증대 및 대국민 인식 전환 △수소경제 활성화를 위한 산업구조 선도 △혁신·중소기업 육성을 위한 테스트베드 활성화 및 구매 연계 강화 △대구지역 균형발전 및 임직원 지역사회 정착 △갑질·채용비리 해소 프로세스 마련 △혁신 추진과제 연계성 강화 및 가스공사 고유 브랜드화 등을 제안했다.

채희봉 사장은 “혁신계획은 국민의 관점에서 국민의 기대와 요구에 부응하고자 수립·실행하는 것인 만큼, 시민위원의 소중한 의견이 적극 반영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수소 등 다각적인 에너지 신사업 발굴 △혁신·중소기업 비즈니스 모델 구축 △천연가스 역할 제고 △비효율·낭비요소 개선을 통한 구조적 개선 △지역 상생협력 및 사회적 가치 실현 등에 주력할 것을 약속했다.

가스공사는 이번 위원회 결과를 바탕으로 2019년 KOGAS 혁신종합계획을 확정하고 향후 5년간(2019~2023년) 공급원가 3조 6000억원 인하, 직접 일자리 2만명 창출, 혁신·중소기업 200개 육성 등 혁신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시민위원과의 상시 SNS 소통 강화를 통해 혁신위원회의 활동 범위와 참여 폭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 가스공사는 지난 23일 대구 본사에서 국민의 눈높이에서 가스공사 혁신 방향과 목표를 설정하고자 KOGAS 혁신위원회를 개최했다.
▲ 가스공사는 지난 23일 대구 본사에서 국민의 눈높이에서 가스공사 혁신 방향과 목표를 설정하고자 KOGAS 혁신위원회를 개최했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