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륜 E&S, 굴착공사 사고예방 합동 비상훈련
대륜 E&S, 굴착공사 사고예방 합동 비상훈련
  • 최인수 기자
  • 승인 2019.06.27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상 훈련 반복 실시로 인명 및 재산피해 최소화
▲ 대륜E&S 직원들이 27일 가스안전 비상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 대륜E&S 직원들이 27일 가스안전 비상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에너지신문] 대륜E&S(대표이사 전동수)는 지난 27일 가스안전 비상훈련의 일환으로 성북구 장위동 장위4구역 재개발 현장 내 건축물 철거작업도중 인근 지하매설가스배관(저압 PLP200A)의 상부를 손상시켜 다량의 가스누출이 발생한 비상상황을 가상해 서울지역 합동 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을 통해 초기대응 비상대처능력 향상,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협조체제 유지, 상황실과 현장 복구반의 상호 원활한 소통으로 신속한 출동명령 등 중점사항을 점검하고 실제 상황에서도 신속히 조치할 수 있도록 훈련을 실시했다는 평가다.

전동수 대륜E&S 대표이사는 “실전과 같은 비상훈련을 반복적으로 실시함으로써 만약의 사태를 대비하고 전 직원들이 언제든지 신속히 대응해 인명 및 재산피해가 최소화 되도록 적극적으로 대처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