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관리원-항공우주硏, 발사체 전용연료 만든다
석유관리원-항공우주硏, 발사체 전용연료 만든다
  • 신석주 기자
  • 승인 2019.05.29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형 연료 개발로 항공우주 강국 도약 발판 마련 기대

[에너지신문] 한국석유관리원(이사장 손주석)과 한국항공우주연구원(원장 임철호)이 28일 항공우주연구원 회의실에서 현재 개발 중인 한국형 발사체(엔진)에 맞는 전용연료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발사체 엔진의 효율 향상 및 고성능화를 위해서는 로켓 전용 연료가 필요하지만 국내에는 아직 개발된 것이 없고 현재까지 개발된 한국형 발사체에도 일반 항공유(Jet A-1)를 사용하고 있다.

이 같은 발사체 전용 연료 개발 필요성에 따라 석유관리원과 항공우주연구원은 2016년도부터 발사체 연료에 대한 품질 관리 및 특성 분석 등의 공동연구를 수행해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발사체 전용 연료 개발 협력 △발사체 전용 연료 품질 및 표준 관리 협력 △발사체 연료 표준 시험을 통한 엔진 시험 지원 협력 △석유제품 분석에 필요한 전문기술 및 신기술 교육 △공동 연구과제 발굴 및 기술협력 전문가 기술교류 등을 약속했다.

석유 및 석유대체연료 전문 관리·연구기관인 석유관리원과 항공우주산업 전문 연구기관인 항공우주연구원은 이번 협력으로 우리나라가 항공우주 기술개발 자립을 넘어 강국으로 도약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

▲ 한국석유관리원 손주석 이사장(앞줄 왼쪽에서 네 번째)과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임철호 원장(앞줄 왼쪽에서 다섯 번째)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한국형 발사체에 맞는 로켓연료 공동 개발 등을 약속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한국석유관리원 손주석 이사장(앞줄 왼쪽에서 네 번째)과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임철호 원장(앞줄 왼쪽에서 다섯 번째)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한국형 발사체에 맞는 로켓연료 공동 개발 등을 약속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신석주 기자
신석주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