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수소경제포럼, 국회 내 수소충전소 설치 결정 환영
국회수소경제포럼, 국회 내 수소충전소 설치 결정 환영
  • 김진오 기자
  • 승인 2019.02.11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부, 규제샌드박스 1호 안건 의결
▲ 국회 수소충전소 조감도(안)
▲ 국회 수소충전소 조감도(안)

[에너지신문] 여야의원 35명이 참여하는 매머드급 규모의 ‘국회수소경제포럼’은 규제샌드박스 1호로 국회 내 수소충전소 설치가 결정된 것에 대해 환영의 뜻을 11일 밝혔다.

박영선 더불어 민주당 의원 등 국회수소경제포럼은 지난 12월부터 국회 사무처에 국회 내 수소충전소 설치를 지속적으로 요청한 바 있다.

이에 산업부와 국회사무처는 국회 내 수소충전소 부지 및 설치방법 등을 실무적으로 협의해 왔으며, 산업통상자원부는 ‘제1차 규제특례심의위원회’를 열고 국회에 수소충전소 설치를 신청하는 제1호 안건에 대해 규제특례를 부여하기로 의결했다.

국회에 설치되는 수소충전소는 승용차 기준으로 하루 50대 이상 충전이 가능한 250kg 규모로 설치될 예정이다. 또한 현대자동차가 구축해 영등포구청의 인허가, 한국가스안전공사의 안전성 검사 등을 거쳐 7월말까지 완공할 예정이다.

박영선 의원은 “국회에서는 이미 수소경제 사회를 대비하기 위해 여야 국회의원 35명이 함께 모여, 수소에너지 관련 정책들에 관해 연구토론하고 해법을 도출하기 위한 국회 수소경제포럼이 활동 중”이라며, “적극적 공기정화방식의 수소차 도입을 통해 미세먼지를 해결하고 세계 수소차 시장을 선도하기 위해서는 수소충전소 인프라 구축이 필수조건으로, 국회 수소충전소 설치가 그 시작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국회수소경제포럼’은 박영선, 김정우, 김종민, 어기구, 황희 의원 이상 5인의 운영위원을 중심으로 강병원, 김병기, 김병욱, 김부겸, 김성수, 김영춘, 김한정, 노웅래, 맹성규, 박광온, 박재호, 박정, 백재현, 변재일, 송옥주, 신동근, 윤준호, 윤후덕, 이상돈, 이상헌, 이용주, 이원욱, 이춘석, 이훈, 전현희, 정성호, 정재호, 조응천, 조정식, 최운열 의원 등 총 35인의 국회의원이 함께하는 매머드급 국회 포럼이다.

한편 국회수소경제포럼은 이른 시일내에 문희상 국회의장, 유인태 국회사무총장,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위원장 및 산자위 여야 간사 등을 모시고 국회-정부간 협약식을 추진할 예정이다.

김진오 기자
김진오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