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사랑의 연탄 나눔 ‘지역사회와 온정’
가스공사, 사랑의 연탄 나눔 ‘지역사회와 온정’
  • 최인수 기자
  • 승인 2019.01.09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지역 취약계층 130여 가구에 연탄 4만장 지원
▲ 한국가스공사가 대구광역시 동구 불로봉무동 일대에서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을 펼쳤다.
▲ 한국가스공사가 대구광역시 동구 불로봉무동 일대에서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을 펼쳤다.

[에너지신문] 한국가스공사(사장 직무대리 김영두)는 8일 대구광역시 동구 불로봉무동 일대에서 지역 유관기관 합동으로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이 행사에는 임종국 가스공사 경영관리부사장 등 임직원 30여명과 전재경 대구 동구 부구청장을 비롯한 동구청 직원들이 함께 에너지 빈곤층을 위한 지원활동에 힘을 모았다.

특히 2016년 리우올림픽 금메달리스트 김소희 선수, 세계 랭킹 2위 인교돈 선수 등 가스공사 태권도단도 이날 봉사활동에 힘을 보탰다.

가스공사는 2014년 대구 혁신도시로 본사 이전 후 매년 홀로 어르신 등 지역 취약계층 겨울나기에 힘을 보태기 위해 연탄 나눔 활동을 시행해 왔으며, 이번에는 따뜻한 한반도 사랑의 연탄나눔운동본부를 통해 취약계층 130여 가구에 연탄 4만장을 후원했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이 행사를 통해 우리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이 건강하고 따뜻하게 겨울을 보내는 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함께 취약계층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사회공헌 활동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