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동욱 전기硏 책임연구원, 산업포장 영예
유동욱 전기硏 책임연구원, 산업포장 영예
  • 권준범 기자
  • 승인 2018.12.05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HVDC 기술 진흥 및 국산화 기여 공로 인정받아
▲ 유동욱 책임연구원.
▲ 유동욱 책임연구원.

[에너지신문] 한국전기연구원(KERI) 소속 유동욱 책임연구원(광주분원 추진팀)이 전압형 HVDC 기술의 진흥 및 국산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산업기술 유공 산업포장을 수상했다. 시상식은 5일 코엑스에서 열린 ‘2018 대한민국 산업기술 R&D대전’ 개막식과 함께 진행됐다.

유동욱 책임은 19대 미래성장 동력사업인 ‘멀티터미널 직류송배전시스템’의 추진단(2014.4~현재)을 운영하며 전력ㆍ전자 기술을 에너지신산업 기술에 접목, 다양한 신시장을 창출하는데 기여했다. 향후 동북아 슈퍼그리드 사업에 진출할 수 있는 핵심기술을 확보하기 위한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주요 공적으로는 △기업 주도의 산학연 유기적 협력 체계 운영 △인도 및 파나마 등 전력장치의 글로벌 시장 창출 기여 △전력전자 분야 고급 인력양성 사업 창출(8개 대학) △중소ㆍ대기업ㆍ공기업 동반성장을 통한 선순환적 Value-chain 형성 △HVDC 기술을 산업부의 제7차, 8차 전력수급계획 및 설비 보급계획에 반영 등이 있다.

유동욱 책임은 “1987년 한국전기연구원의 일원이 된 후, 지난 30년 가까이 전력전자 및 HVDC 연구 분야에 집중해온 결과 이렇게 큰 상을 받게 돼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도 세계시장 및 기술선진국의 동향을 면밀히 분석하여 전압형 HVDC 기술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