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ㆍ울ㆍ경 도시가스사, 가스안전 상호협력 체결
부ㆍ울ㆍ경 도시가스사, 가스안전 상호협력 체결
  • 최인수 기자
  • 승인 2018.11.30 1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진, 중대재해, 화재ㆍ폭발 등 사고발생시 위기상황 대응체계 운영
▲ 부∙울∙경 도시가스 5개사 안전관리 임원들이 협약서에 서명하고 있다.
▲ 부∙울∙경 도시가스 5개사 안전관리 임원들이 협약서에 서명하고 있다.

[에너지신문] 부산, 울산, 경남을 공급권역으로 하는 5개 도시가스사가 가스안전 협력체계 구축을 위해 뜻을 모았다.

부산도시가스, 경남에너지, 경동도시가스, 서라벌도시가스, 지에스이 등 5개사는 지난 29일 서라벌도시가스에서 각 사 안전관리 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가스안전에 대한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부ㆍ울ㆍ경 5개사는 지진, 중대재해, 화재ㆍ폭발 등 대형사고 발생시 신속한 대응 및 복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인적ㆍ물적 인프라를 상호 지원키로 합의했으며, 정기적인 합동 비상대응훈련도 함께 실시키로 했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부산도시가스 정순환 안전관리본부장은 “이번 상호협약은 부ㆍ울ㆍ경 지역 도시가스 안전관리수준 향상을 위해 각 사의 공감대가 형성돼 상호협약을 체결하게 됐다”라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부ㆍ울ㆍ경 지역 가스안전관리를 위해 지속적으로 상호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협약의 후속조치로 내년 상반기부터 ‘SHE 및 법/규정 개정 정기 교류회’를 연 2회 개최할 예정이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