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창의ㆍ혁신적인 창업 아이디어 발굴
가스공사, 창의ㆍ혁신적인 창업 아이디어 발굴
  • 최인수 기자
  • 승인 2018.11.12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와 2018 글로벌 이노베이터 페스타(GIF) 공동 주최
제4회 글로벌 이노베이터 페스타 개막식. (사진 왼쪽부터 중소벤처기업부  변태섭 창업진흥정책관, 대구광역시의회 배지숙 의장, 대구광역시 권영진 시장, 대구광역시 강은희 교육감, 한국가스공사 임종국 경영관리부사장, 라이더스 오민택 대표)
제4회 글로벌 이노베이터 페스타 개막식. (사진 왼쪽부터 중소벤처기업부 변태섭 창업진흥정책관, 대구광역시의회 배지숙 의장, 대구광역시 권영진 시장, 대구광역시 강은희 교육감, 한국가스공사 임종국 경영관리부사장, 라이더스 오민택 대표)

[에너지신문] 한국가스공사(사장 직무대리 김영두)는 9일부터 10일까지 양일간 대구 엑스코에서 지역 창업생태계 조성에 앞장서기 위해 ‘제4회 글로벌 이노베이터 페스타(Global Innovator Festa, GIF)’를 대구광역시와 공동 개최했다고 12일 밝혔다.

GIF는글로벌 창의형 인재 및 스타트업을 발굴 육성하기 위해 국내외 이노베이터와 ICT 분야 전문가, 투자자, 엑셀러레이터, 스타트업 등이 한자리에 모이는 ‘창업혁신 플랫폼’ 행사다.

가스공사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발맞춰 기업이 변화·창의·자율·혁신이 바탕이 되는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창안하고 이를 사업화하는데 적극 나서야 한다는 점을 인식하고 대구지역의 대표 창업대회인 GIF에 참여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번 행사에는 스타트업 오디션, 메이커톤, 아이디어톤, 루키캠프 등 총 4개 분야에 3218명이 참가한 가운데, 창업 아이디어 경진대회 및 컨설팅, 각종 세미나와 특강 등이 다채롭게 진행됐다.

특히 가스공사는 ‘천연가스 에너지를 활용하는 신사업 아이디어(ICT, 신성장 등)’를 주제로 ‘아이디어톤 경진대회’를 직접 주관해 기조강연, 멘토링 및 심사 등 해당 분야의 혁신적 비즈니스 모델 발굴에 주력했다.

아이디어톤 경진대회에서는 총 10팀 71명이 열띤 경쟁을 펼쳐 ‘냉열을 이용한 친환경 데이터 센터 시스템’을 발표한 ‘스물’(김바름·신성우·안현종·이은석·진교엽·안희종)이 행정안전부 장관상, ‘천연가스의 냉열을 활용한 친환경 도시사업’을 발표한 ‘MsGs’(곽해원·이명우·김대웅·장명수·추윤아·백수민·김지민·오세인)가 한국가스공사 사장상을 각각 수상했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앞으로도 가스공사 본연의 임무인 안전하고 안정적인 천연가스 공급 뿐만 아니라 미래 신사업을 적극 발굴하고 국가 혁신성장을 뒷받침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