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학회 가을학술대회 제주서 성황리 열려
가스학회 가을학술대회 제주서 성황리 열려
  • 최인수 기자
  • 승인 2018.11.08 1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두 논문 103편, 포스터 58편 등 총 161편 논문 발표
최우수 논문상ㆍ학술상ㆍ우수논문발표상 등 시상식도

[에너지신문] 한국가스학회(회장 홍성호)가 8~9일 제주 오리엔탈호텔에서 구두 논문발표 103편, 포스터 발표 58편 등 총 161편의 논문을 발표하는 등 가을학술대회를 성황리에 열었다. 

이날 가을학술대회에서는 이사회, 정기총회를 비롯해 가스산업에 대한 연구결과 발표와 함께 산ㆍ학ㆍ연 간 기술교류와 협력을 확대하는 장도 마련했다.

8일 제주 오리엔탈호텔에서 한국가스학회 이사회가 열리고 있다.
8일 제주 오리엔탈호텔에서 한국가스학회 이사회가 열리고 있다.
한국가스학회 정기총회가 진행되고 있다.
한국가스학회 정기총회가 진행되고 있다.

특히 이번 행사에서는 LPG, 도시가스, 고압가스, 정유 및 석유화학, 제품제조, 시공업계 등 모든 가스관련 업계, 학계, 연구기관 등 약 300여명의 전문가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번 학술대회에서는 △천연가스-도시가스 세션 △에너지 및 환경 △가스산업 및 안전 △Digitalization △플랜트 세션 △LP가스 세션 △자원 세션 △정책 및 자원 △기업지원 및 상생협력 △수소관련 제품 안전성 평가 및 개발 △KOGAS 산학연 협력 △LNG벙커링 △제품 및 안전 등이 각 세미나장에서 발표돼 참석자들로부터 관심을 끌었다.

홍성호 한국가스학회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홍성호 한국가스학회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특히 정기총회에서는 2015~2017년 사이 게재된 논문의 피인용지수가 높은 논문의 저자를 대상으로 수여하는 최우수 논문상에 설지우 씨(광운대학교)를 선정했으며, 최근 2년간 최다 논문 저자를 평가해 선정하는 학술상에는 임종국 씨(한국교통대학교)를 선정해 시상했다. 또 각 세션별 좌장의 추천을 받은 발표자를 대상으로 서영진 씨(전북대학교)를 포함한 16명을 선정해 우수논문발표상을 수여했다.

홍성호 한국가스학회 회장은 “정부의 에너지전환정책 추진과 함께 브릿지 연료인 가스의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다”라며 “가스학회는 산ㆍ학ㆍ연ㆍ관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이 뜻을 모아 혁신적인 기술 및 정책개발 연구에 집중함으로써 우리나라 에너지 전환정책에 있어서 가스역할을 선도해 나가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가스학회는 오는 11월 30일까지 학회 홈페이지 개편을 완료하고 연말까지 시범 적용과정을 거쳐 내년부터는 온라인투고시스템, 회원관리 및 단체 메일발송, 논문 진행사항 및 심사결과 실시간 조회 및 알림 기능 등을 탑재한 새롭게 개편한 학회 홈페이지를 선보일 계획이다.

홍성호 한국가스학회장(왼쪽)이 학술상을 수여하고 있다.
홍성호 한국가스학회장(왼쪽)이 학술상을 수여하고 있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