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난, 폭염 취약 이웃에 냉방용품 긴급지원
한난, 폭염 취약 이웃에 냉방용품 긴급지원
  • 권준범 기자
  • 승인 2018.07.31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 기부캠페인 펼쳐 지원금 1600만원 모금

[에너지신문]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직무대행 박영현)는 기록적인 폭염에 매우 취약한 사회복지시설과 쪽방촌에 냉방용품을 긴급 지원했다.

공사는 지난달 21일부터 한달간 네이버 해피빈을 통해 '깨끗함을 가꾸는 미래에너지'를 주제로 체험형 온라인 기부캠페인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환경을 생각하는 에너지’ 등의 미션에 1만 2000여명이 참여했으며, 각 미션별 체험을 통해 쌓인 모금액 약 1600만원은 해피빈 기부금으로 적립돼 하람장애인 주간보호센터(광주광역시), 동물사랑 네트워크(나주시) 등 전국 4개 사회복지단체에 에어컨설치 등 냉방지원으로 즉시 사용될 예정이다.

이에 앞서 공사는 한국에너지재단과 함께 전국 10개 쪽방촌 냉방 취약계층 총 2200가구에 선풍기, 쿨매트 등 냉방용품을 긴급 지원하기도 했다.

한편 공사는 2006년부터 13년째 MBC라디오 '여성시대' 및 굿네이버스와 함께 동절기 난방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사랑의 난방비 지원사업을 실시해오고 있다.

공사 관계자는 "폭염에 어려운 이웃들이 생활에 큰 불편을 겪고 있는 가운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공사는 공기업의 사회적가치 실현을 위해 혹서, 혹한기에 다양한 에너지 복지지원을 실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한국지역난방공사 본사 전경.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