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NS, '좋은 일자리 창출' 역량 집중
KINS, '좋은 일자리 창출' 역량 집중
  • 권준범 기자
  • 승인 2018.07.12 2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이디어 공모전 수상작 선정 및 시상
▲ 좋은 일자리 창출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에서 수상자들이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에너지신문]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KINS, 원장직무대행 김인구)이 12일 ‘좋은 일자리 창출 아이디어 공모전’의 수상작을 선정, 시상식을 가졌다.

KINS가 수행하는 규제, 연구, 경영 등 전 분야를 대상으로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한 아이디어를 발굴하는 이번 공모전에는 민간일자리 창출 지원과 자체 일자리 창출 2개 유형으로 나눠 총 35개의 아이디어가 접수됐으며 창의성·우수성·실현 가능성·사회적 기여도 등을 심사기준으로 총 8편을 선정했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최우수상 1편(식품 등에 대한 방사선안전인증업체 창업), 우수상 2편(가정 등에 대한 방사능측정방문서비스 제공 등), 장려상 5편(안전해석 검증코드 개발‧관리 등)을 대상으로 각각 70만원, 50만원, 20만원의 상금이 수여됐다.

박영식 KINS 사회가치실현팀장은 “공모전을 통해 제안된 아이디어를 중심으로 기관이 보유한 규제지식과 경험을 활용, 벤처기업 창업 등 민간분야의 좋은 일자리 창출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라며 “이를 통해 원자력안전에 대한 국민 안심을 제고하는 한편 좋은 일자리 창출을 통한 사회적 가치 실현에 기여하는 공공기관이 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KINS는 지난해 ‘좋은 일자리 창출 중장기 전략’을 수립, 기관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