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재난관리평가 '우수'...발전사 유일
동서발전, 재난관리평가 '우수'...발전사 유일
  • 권준범 기자
  • 승인 2018.07.05 2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빠른 재난지원체계 구축 등 사회적책임 노력 인정

[에너지신문] 한국동서발전이 5일 공공기관 55곳을 대상으로 한 2017년 행정안전부 재난관리평가에서 발전사 중 유일하게 우수등급 기관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재난관리평가는 중앙부처, 지자체, 공공기관의 재난 및 안전관리 역량을 종합적으로 진단하고 책임성과 관심도를 제고하기 위해 매년 실시되고 있다.

동서발전은 직원 및 협력사 근로자의 안전사고 근절을 위해 경영진이 직접 현장 안전경영활동을 시행하고 단기ㆍ일용직근로자에 대한 각종 제도와 지침을 정비, 툴박스미팅(TBM·Tool Box Meeting)을 활성화하는 등 현장밀착형 안전보건경영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또한 지진 등 자연재난 상황에서 중단 없는 전력공급과 피해발생시 신속한 복구를 위한 상시훈련을 통해 도출된 미비점을 현장 매뉴얼에 반영, 전면 개정하고 화재예방을 위한 CCTV 영상분석시스템을 전사적으로 도입하는 등 현장 재난안전장비를 지속적으로 보강해 재난대응체계를 고도화하고 있다.

특히 동서발전은 자체 재난안전관리 역량향상과 협력 중소기업의 재난대응력 향상을 위해 정부 및 전문가와 협업으로 통해 업무연속성계획(BCM) 수립을 지원하고 여수 수산시장 화재 및 포항지진 시 한발 빠른 지역재난 지원체계를 구축하는 등 공공기관으로서의 사회적 책임 완수를 위해 노력한 점을 높게 평가받았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재난안전관리체계 고도화를 위해 운영 중인 각종 재난대응 시스템을 통합 연동해 초동대응을 지원하는 지능형 통합 재난관리시스템을 도입하는 등 모두가 안전한 발전소 구축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