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전통시장 안전나눔 봉사활동 펼쳐
가스안전公, 전통시장 안전나눔 봉사활동 펼쳐
  • 최인수 기자
  • 승인 2018.05.30 2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웅천시장 내 100여개 점포 대상으로 가스ㆍ전기시설 점검
▲ 한국가스안전공사 30일 웅천시장 내 100여개 점포를 대상으로 가스·전기시설을 점검했다.

[에너지신문]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김형근)는 30일 충남 보령시 웅천시장에서 한국중부발전과 전기안전공사 등 4개 기관과 함께 2018년 '사랑의 좀도리 안전나눔'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번 봉사활동은 대형 재난사고 위험이 높은 전통시장에 대한 종합적인 시설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진행됐다.

연합 봉사단은 이날 웅천시장 내 100여개 점포를 대상으로 가스ㆍ전기시설을 점검하고, 노후된 부속품을 교체했다. 또한 단독경보기를 설치하는 등 안전·보건교육 및 캠페인을 실시했다.

가스안전공사 관계자는 “안전을 담당하는 공공기관으로서 지속적으로 안전나눔 봉사활동을 추진하며, 우리사회에 안전이 최고의 가치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한편 가스안전공사와 중부발전은 지난 2011년 ‘가스안전 및 해외사업 교류 협력에 관한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가스·전기시설 점검 및 개선을 위해 재능기부와 다양한 연합 봉사활동을 추진해 오고 있다.

최인수 기자
최인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