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줌, 아파트 태양광 설치 ‘최강자’
해줌, 아파트 태양광 설치 ‘최강자’
  • 권준범 기자
  • 승인 2018.05.24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년 연속 공동주택 태양광 1호 대여사업자

[에너지신문] 태양광 대여사업 전문기업 해줌(대표 권오현)이 4년 연속 공동주택 태양광 대여사업을 1호로 진행하게 됐다. 이로써 해줌은 아파트 태양광 설치 분야에서 최강자로 자리매김했다는 평가다.

해줌은 3개 아파트 단지에 올해 첫 공동주택 태양광 대여사업을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태양광 설비를 설치하는 아파트는 각각 서울 사당동, 돈암동, 세곡동에 위치해있다. 각 아파트에 설치되는 태양광 설비는 총 400kWp로 이는 연간 약 430만kWh의 전력을 생산, 연간 7000만원 이상의 공용 전기료를 절감한다. 또한 서울시 태양광 대여사업 보조금 사업을 통해 설치비용을 보조 받아 입주민의 부담을 최소화할 예정이다.

해줌은 다양한 경험과 노하우로 설치 전후로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이슈를 해결, 소비자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또한 소비자가 결정, 시공, 사후관리까지 신경 쓰는 일이 없도록 체계적인 시스템을 통해 설치를 진행한다.

세곡동 아파트의 경우 해줌에서 2016년 대여사업으로 설치를 한 후 높은 평가를 받아 설비를 증설하는 케이스다. 설치 후 1년 간 약 1200만원의 공용 전기료를 절감했으며 서울시 최우수 에너지 절약 아파트로 선정되며 프리미엄 친환경 아파트로써 입지를 다졌다.

해줌은 태양광 온라인 플랫폼을 개발하여 일반인이 쉽게 태양광 관련 정보를 접하고 사업 내용을 검토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현재까지 가구 수 기준 점유율 1위를 기록하고 있다.

▲ 해줌이 태양광 대여사업으로 태양광 설비를 설치한 아파트 전경.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