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남근 상무 발명의 날 기념식서 ‘은탑산업훈장’ 수상
조남근 상무 발명의 날 기념식서 ‘은탑산업훈장’ 수상
  • 장석원 기자
  • 승인 2018.05.16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친환경ㆍ고효율 가스레인지 개발 등 새로운 성장동력 제공 높이 평가
▲ 린나이코리아의 조남근 상무가 16일 제53회 발명의 날 기념식에서 ‘은탑산업훈장’을 수상했다.

[에너지신문] 린나이코리아의 조남근 상무가 16일 특허청이 주최하고 한국발명진흥회가 주관하는 제53회 발명의 날 기념식에서 ‘은탑산업훈장’을 수상했다.

발명의 날 포상은 범국민적인 발명분위기 확산과 발명가의 사기앙양을 통해 우수 발명 창출 및 활용을 촉진해 국가산업발전에 기여한 발명자와 기업 등을 대상으로 △산업훈장 △산업포장 △대통령표창 △국무총리표창 등을 수여하는 제도이다.

이번 포상에 수상자인 조남근 상무는 보일러, 캐스케이드 시스템, 가스레인지, 전기레인지에서 선진수준의 발명을 통해 에너지효율화, 친환경화, 고효율화 등을 이뤄내며 업계의 새로운 성장동력을 제공하고 국가 경쟁력 상승시킨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린나이 R&D본부장을 역임하고 있는 조남근 상무는 발명 활동 장려를 통해 특허기술의 질적인 향상을 선도하며,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춰 자동 제어시스템을 첨가한 △린나이 스마트IoT보일러, 업계 최초 환경부 인증 △가스레인지 환경마크 획득 등 많은 업적을 이뤘다.

조 상무는 “발명이란 행복한 세상으로 변화시키는 것으로 세상에 헛된 도전은 없다”며 “앞으로도 린나이와 함께 현재의 불편함, 낭비들을 제거하는 발명을 이어가고 싶다”고 말했다.

장석원 기자
장석원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