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협력사 경쟁력 향상 힘 보탠다
한수원, 협력사 경쟁력 향상 힘 보탠다
  • 권준범 기자
  • 승인 2018.05.04 1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中企 공정혁신 지원사업 협약...기업당 총 33억 지원
▲ 전우영 한국생산성본부 부회장(앞줄 왼쪽 두번째부터), 손태경 한수원 관리본부장, 고근모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기술창업본부장 등 협약식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에너지신문]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이 협력중소기업들의 경쟁력 향상에 힘을 보탠다.

한수원은 3일 경주 현대호텔에서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한국생산성본부, 협력중소기업과 2018년도 공정혁신 지원사업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손태경 한수원 관리본부장, 고근모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기술창업본부장, 전우영 한국생산성본부 부회장 및 협력중소기업 11개사 대표 등 4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에서는 공정혁신 우수사례 발표에 이어 1차년도 사업성과 및 2차년도 사업 진행현황과 3차년도 사업계획을 설명하는 등 동반성장의 공감대를 마련했다.

2016년도부터 시작한 ‘한수원 중소기업 공정혁신 지원사업’은 중소기업의 공정을 개선해 생산성 향상, 불량률 개선, 작업환경 개선 등 중소기업의 제조 경쟁력을 높이는 사업이다. 3년 간 41개 경주 지역기업 및 한수원 협력기업의 경영컨설팅과 설비 도입·개발에 기업당 8000만원씩 총 33억원을 지원한다.

한수원에 따르면 1차년도 사업을 통해 참여기업의 불량률은 평균 62% 개선됐으며, 생산성은 56% 향상됐다. 특히 1차년도 공정혁신에 참여한 15개 기업에서 모두 47명을 신규 채용, 일자리 창출에도 크게 기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2차년도 사업은 15개 기업이 참여해 공정개선활동이 원활히 진행되고 있으며 오는 8월까지 최선의 성과를 도출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는 게 한수원 측의 설명이다.

한수원은 참여기업별로 개선과제를 도출한 뒤 내달부터 본격적으로 사업을 시작, 내년 4월까지 3차년도 사업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