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난방공사, 신입직원 62명 뽑는다
지역난방공사, 신입직원 62명 뽑는다
  • 권준범 기자
  • 승인 2018.04.26 1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라인드 채용 선도...전문성 및 공정성 강화

[에너지신문] 한국지역난방공사가 신입직원 62명(일반 41명, 고졸 9명, 사회형평 9명, 무기계약직 3명)의 채용을 진행중이라고 26일 밝혔다.

지역난방공사에 따르면 그간 입사지원시 출신학교, 학점, 가족정보 등 직무와 무관한 스펙 및 정보 기재를 철저히 배제해 왔으며 생년월일과 사진 등의 인적사항도 입사지원 항목에서 삭제, 블라인드 채용을 더욱 강화했다.

또한 편견이 개입될 수 있는 항목을 삭제하고 직무역량 검증을 강화한 블라인드 면접을 시행, 무결점 블라인드 채용 선도 기관으로 위상을 높여왔다.

이번 신입직원 채용분야는 일반, 고졸, 사회형평, 무기계약직의 4개 분야이며 서류전형, 필기전형, 1ㆍ2차 면접전형 등 정부가 정한 NCS 기반 표준절차를 통해 최종 합격자를 결정한다.

특히 공사는 면접전형에서 전문 외부위원 참여 비율을 50%로 확대, 전문성 및 공정성을 강화하고 지역균형발전의 적극 이행을 위해 모집 분야별 지역인재 채용할당제를 시행할 계획이다.

김경원 지역난방공사 사장은 “상반기 중 채용을 완료, 청년 취업난 해소에 기여하는 한편 향후 전사적인 일자리 창출 노력을 통해 사회적 책임을 적극적으로 이행하겠다”고 말했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