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에너지 기업으로 변모하는 중부발전
종합에너지 기업으로 변모하는 중부발전
  • 권준범 기자
  • 승인 2018.04.23 1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축협과 손잡고 우분연료화 및 태양광사업 추진

[에너지신문]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은 23일 순천광영축협 본점에서 우분 연료화 및 태양광 사업 추진에 공동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우분 연료화 사업은 순천광양축협이 추진하는 사업으로 중부발전은 연료의 연소특성 파악, 연소시험, 사업 성공시 연료의 구매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축협이 관리하고 있는 축사 등의 지붕에 태양광을 설치, 농가 수익은 물론 중부발전의 REC 확보에도 기여를 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최근 KOMIPO 기후환경포럼에서 “에너지전환은 거스를 수 없는 큰 흐름”이라고 강조한 박형구 사장은 “바이오 재생연료 개발 및 생산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 국내산 바이오 재생연료 사용 확대에 기여할 것이며 정부의 정책에도 적극 부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부발전은 수입산 재생연료의 대체를 위해 신규 재생연료 개발 및 상용화 프로세스를 정립, 국내산 바이오 재생연료개발에 전력을 다하고 있다. 하수슬러지 연료탄의 상용화 성공으로 지난해 1만 4000톤 규모를 도입했으며 중소기업의 일자리 창출에도 큰 기여를 하고 있다는 평가다.

또한 중부발전은 유중건조 하수슬러지 연료, 우분을 이용한 재생연료 등 다양한 유기성 오니를 활용한 연료개발 및 사업에 참여해 호응을 얻고 있다.

▲ 협약에 참여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