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업·벤처기업 판로 지원 나선다
창업·벤처기업 판로 지원 나선다
  • 박기진 기자
  • 승인 2018.02.26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달청·KIAT, 공공조달시장 진출 활성화 지원

[에너지신문] 조달청(청장 박춘섭)과 한국산업기술진흥원(원장 김학도, KIAT)은 26일 서울 역삼동 한국산업기술진흥원에서 창업·벤처기업의 공공조달시장 판로 활성화를 위해 양 기관 간 협력을 내용으로 하는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창업·벤처기업 전용몰(벤처나라) 운영 등 공공판로지원을 담당하는 조달청과 다양한 기술개발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KIAT가 상호 협력을 통해 판로 확보가 어려운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체결됐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KIAT는 조달청 벤처나라 등록후보상품 추천기관으로 지정돼 기존 창업·벤처기업 기술개발 지원 뿐 아니라 공공조달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할 수 있게 됐다.

KIAT의 추천을 받아 벤처나라에 등록되는 기술우수상품은 지정증서와 인증마크를 부여받고 분기별 조달등록 교육, 각종 홍보행사 참가 등 다양한 지원을 받게 된다.

또한 벤처나라 등록업체는 tech+아카데미 교육, 융합컨설팅 사업 등 KIAT의 다양한 지원사업에 참가할 수 있다.

박춘섭 조달청장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KIAT의 기술우수 유망기업들이 공공조달시장 진출에 한걸음 다가갈 수 있게 됐다”며 “조달청과 KIAT가 서로 협력해 공공판로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신성장 품목과 신기술 융합제품 육성을 위해 창업·벤처기업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김학도 KIAT 원장은 “인공지능, 빅데이터, 사물인터넷 등으로 대변되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는 시장의 흐름에 선제적으로 대비하는 혁신시장이 무엇보다도 중요해질 것”이라며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유망한 창업·벤처기업들의 기술혁신을 지원하고 개발된 기술은 공공조달로 연결해주는 선순환 혁신지원 체계를 구축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기진 기자
박기진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