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어린이 통학차량, 2억 9500만원 투자해 LPG차로 전환
울산 어린이 통학차량, 2억 9500만원 투자해 LPG차로 전환
  • 김진오 기자
  • 승인 2018.02.13 1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린이 건강 보호 및 쾌적한 대기환경 조성위해 시민의 관심 당부

[에너지신문] 울산시는 오는 19일부터 2억 9500만원의 사업비로 관내 노후 어린이통학 차량 59대를 대상으로 󰡐2018년 어린이 통학 차량, LPG차 전환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어린이 통학용 노후 경유차를 폐차하고 액화석유가스(LPG) 신차를 구입할 경우, 1대당 500만원의 보조금을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2009년 12월 31일 이전 차량 등록된 어린이 통학 차량(경유 소형)을 폐차하면서 동일 용도로 사용하기 위해 LPG 신차를 구입하는 어린이 통학 차량 소유자이다.

신청 방법은 19일부터 울산시 환경보전과로 직접 지원신청서를 접수하면 된다.

선정된 지원 대상자는 LPG 신차 구매계약 후 기존 경유 차량을 폐차(말소등록)하고 신차를 수령하면, 보조금 지급 신청이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울산광역시 누리집(http://www.ulsan.go.kr) 공고문을 참고하면 된다.

울산시 관계자는 “대기오염에 취약한 어린이의 건강을 보호하고, 국정 과제인 미세먼지 걱정 없는 쾌적한 대기환경 조성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사업인 만큼 시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신청을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김진오 기자
김진오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