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5.25 금 19:52
> 뉴스 > 뉴스 > 산업·유통
     
슈나이더, '가장 효율적인 선박 솔루션' 평가
'국제 친환경선박 및 해양기술 서밋'서 수상 영예
2018년 02월 06일 (화) 17:41:58 권준범 기자 jbkwon@ienews.co.kr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네이버
   
▲ 슈나이더 일렉트릭이 ‘가장 효율적인 선박 솔루션상’을 수상했다.

[에너지신문] 슈나이더 일렉트릭이 그리스 아테네에서 개최된 '국제 친환경 선박 및 해양 기술 서밋(International Green Shipping & Maritime Technology Summit)'에서 '가장 효율적인 선박 솔루션상'을 수상했다.

수상 솔루션은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사물인터넷(IoT) 지원 디지털 아키텍처인 에코스트럭처(EcoStruxure)다. 이는 커넥티드 제품, 엣지 컨트롤, 앱·분석 및 서비스의 세 개 레이어로 구성되며 빌딩, 산업 현장뿐만 아니라 크루즈와 페리호에 구현 가능하다.

선박에 적용되는 커넥티드 제품은 커넥티드 차단기 솔루션을 포함하며 엣지 컨트롤은 타사의 SCADA 에너지 관리 및 자동화 시스템과 통합 가능한 Power Monitoring Expert 개방형 소프트웨어 아키텍처를 갖춘다. 또한 앱, 분석 및 서비스는 EcoStruxure Asset Advisor 서비스가 제공하는 예지 분석을 갖춰 배전 장비 내부 문제를 해결, 전력 장애 위험 최소화 및 유지보수 최적화한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해양 영업 및 마케팅 매니저인 르네 안데르센(René Andersen)은 “유지보수는 선박의 안전한 항행을 보장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한다”며 “선박내 화재 원인 중 22%가 전기 장비의 고장이며 17%는 제대로 수행되지 않은 서비스로 인해 발생한다. 정기적인 유지보수만으로도 화재 발생의 77%까지 예방할 수 있다. 이제 선박에서도 새로운 디지털 아키텍처 및 플랫폼 기술을 갖춘 EcoStruxure 솔루션을 통해 최적화된 상태 기반 유지보수를 수행하여 가동 중단 시간과 수리 비용을 절감하고 최적화된 유지보수 주기를 구현하여 최소한의 비용으로 선급협회(Class Societies)의 규제를 준수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해양 업계에서 90년 이상의 경험과 주요 조선업 시장에서 확고한 입지를 확보하고 있다. 육상 전력 연결을 비롯해 배전, 기계 보호 및 제어에서 선박 자동화 시스템 및 전력 공급 안정성에 이르기까지 완벽한 에너지 관리 솔루션의 포트폴리오를 갖고 있으며 이를 군함, 상선, 역외 시장 부문에 제공하고 있다.

최근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캐나다 올드 몬트리올에 신축된 알렉산드라 크루즈 터미널에서 크루즈 선사인 ‘Holland America’가 운항하는 유람선인 Veendam에 육상 전력 연결을 구축했다. 이에 따라 연간 2800톤 이상의 온실가스 배출을 방지할 수 있을 것으로 추산된다.

글로벌 인더스트리얼 이벤트 서밋(Global Industrial Events Summit)이 매해 주최하는 ‘국제 그린 선박 및 테크놀로지 서밋(International Green Shipping and Technology Summit)’은 EU 2020을 목표로 해상 오염을 줄이고 선박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한 선박, 조선, 친환경 해양 기술 주제를 중점적으로 다룬다.

또한 200여명의 해양 전문가와 해양 업계에서 큰 영향력을 지닌 전 세계 기업들이 참여한다.

권준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에너지신문(http://www.energy-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친환경차] 정부의 전기차 ‘편중’
전기ㆍ수소차, 친환경 선박 추경예산
전력거래소, 한국 녹색혁신의 날 ‘2
[기고] 원자력과 ‘인디언 기우제’
[기고] 이제는 미룰 수 없는 ‘공공
추경으로 ‘친환경 고효율 선박’ 동력
GS칼텍스, 미래성장전략 ‘올레핀’
[기고] 에너지전환정책, 장기적 안목
하반기 석탄 및 중유발전 제한 ‘시범
[기획] 인천LNG기지 수도권 가스공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고충처리저작권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운로 19, 1213(서초동, 1213~14호)  |  전화 : 02-523-6611  |  팩스 : 02-523-6711  |  상호 : (주)에너지신문
간별 : 주간  |  등록번호 : 서울 다10056·서울 아01326  |  등록연월일: 2010년 8월 17일  |  제호: 에너지신문·일간 에너지
발행인 겸 편집인: 최인수  |  인쇄인 : 이정자  |  발행연월일: 2010년 10월 4일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최인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준범
Copyright 에너지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nergynews@ie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