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안전공사, 평창 안전관리실태 현장점검
전기안전공사, 평창 안전관리실태 현장점검
  • 권준범 기자
  • 승인 2018.02.05 1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성완 사장, 강원동부지사 방문해 파견직원 격려
▲ 조성완 전기안전공사 사장(가운데)이 경기장 시설 점검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에너지신문] 한국전기안전공사 조성완 사장은 평창 동계올림픽 개막을 나흘 앞둔 5일, 개최지 관할사업소인 강원동부지사를 찾아 대회 시설 안전관리 실태를 현장 점검했다.

조성완 사장은 이날 강원동부지사에 마련된 현장지원반 상황실에서 지난 1월부터 실시한 특별 안전점검 현황을 보고받고 지원 인력으로 파견 나가는 40여명의 직원들을 격려했다.

조 사장은 이어 이번 평창대회에서 전 세계인의 이목이 가장 집중되고 있는 강릉 아이스하키센터를 방문, 경기장 전기시설 점검 상태를 확인하며, 대회 기간 중 안전관리에 한 치의 빈틈도 생기지 않도록 힘써줄 것을 당부했다.

공사는 앞서 지난달 8일부터 강원지역본부와 강원동부지사에 평창 동계올림픽 전기안전 현장지원반을 운영하고, 패럴림픽이 끝나는 3월 18일까지 경기장 전 시설에 대한 상시 지원 태세를 유지할 계획이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