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큐셀, 근무시간 줄이고 일자리 늘리고
한화큐셀, 근무시간 줄이고 일자리 늘리고
  • 김진오 기자
  • 승인 2018.02.01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운규 장관 등 정부 관계자, 한화큐셀 일자리 창출 서명식 참석

[에너지신문] 한화큐셀이 현 정부의 재생에너지 일자리 나눔에 적극적으로 동참한다.

백운규 장관을 비롯한 산업부 관계자들은 세계 최대 태양광 기업인 한화큐셀 태양광전지 제조공장을 1일 방문해 ‘일자리 나누기를 통한 일자리 창출 공동선언서 서명식’에 참석했다.

노ㆍ사 합의로 개최된 이 서명식에서 한화큐셀코리아 노사는 현재 1500명 3조 3교대로 이뤄지는 근무교대제를 2000명 4조 3교대로 4월 1일부터 개선하기로 합의했다.

이 합의를 통해 한화큐셀코리아는 근로자 근무시간 현행 56시간에서 42시간으로 14시간(25%) 단축하고, 양질의 신규 일자리 500개를 창출한다.

또한 사측은 14시간의 근로시간 감소에서 근로자의 임금은 90% 이상 보전할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다.

산업부와 일자리위원회는 앞으로도 민간에서 지속적으로 양질의 일자리가 창출될 수 있도록 다각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진오 기자
김진오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