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발전, 공공기관 최초 ISO30301 인증
남동발전, 공공기관 최초 ISO30301 인증
  • 권준범 기자
  • 승인 2018.01.10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록관리 통한 조직 성과 및 신뢰성 제고 입증

[에너지신문] 한국남동발전(사장 직무대행 손광식)이 정부기관 및 공공기관 최초로 ISO 30301 기록경영시스템 인증을 획득했다.

남동발전은 10일 진주 본사에서 기록경영시스템 교육 및 인증심사 전문기관인 BSI(British Standard Institution)으로부터 ISO 30301 기록경영시스템 인증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이는 국내 정부기관 및 공공기관 최초다.

▲ 윤의중 한국남동발전 관리처장(왼쪽)이 정성헌 BSI 본부장으로부터 인증서를 받고 있다.

ISO 30301 기록경영시스템 인증은 기록경영관련 국제 표준으로 기록관리를 통해 조직의 성과를 높이고 조직이 수행하는 업무의 투명성과 신뢰성 제고를 위한 객관적 인증 체계다.

남동발전은 지난 2013년 국가기록원과 함께 발전회사 유사공통업무를 도출한 것을 시작으로 자체관리대상 기관 최초 행정안전부 장관 표창을 받은 바 있으며 자체관리대상기관으로서 지속적인 기록관리 혁신에 주력한 결과 이와 같은 성과를 얻었다.

또한 지난 2015년 발전회사 최초로 기록관리시스템을 개발해 일반문서 뿐 아니라 시청각기록물, 도면, 대장 등을 전자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체계를 갖췄다.

남동발전은 현재 임직원들의 기록관리 혁신에 대한 의지를 바탕으로 청와대 e-지원시스템을 모델로 설계한 업무관리시스템을 독자 개발 중이다.

남동발전 관계자는 “이번 기록경영시스템 인증은 남동발전이 정부 및 국민이 요구하는 윤리경영과 투명경영 체계를 인증 받아 신뢰를 강화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인증범위를 기획관리본부에서 전사로 확대, 기록관리 혁신을 지속적으로 이룰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