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PGC2017] 화보로 보는 Asia Pacific Gas Conference
[APGC2017] 화보로 보는 Asia Pacific Gas Conference
  • 황무선 기자
  • 승인 2017.09.28 0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너지신문] 우리나라가 주최하는 국내 유일의 국제가스회의 ‘APGC(아시아태평양가스컨퍼런스) 2017’.

대구 엑스코에서 27일 개막한 APGC 2017 행사는 오는 29일까지 이어질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가스업계 전체 밸류 체인을 포괄하는 국제 행사로 세계 LNG산업의 동향과 다양한 전시물을 비롯해 다채로운 부대행사가 이어지며 가스업계 축제가 될 것이란 기대다.

특히 올해 행사에는 국내외 유명 연사를 초청, 13개 세션의 컨퍼런스가 진행된다. 또 102개 기업 426여 전시 부스 규모의 가스산업 전시회가 함께 열려 관련업계와 대구시민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APGC2017 개막 첫 날 행사를 사진으로 둘러봤다.

▲ 27일 오전 9시 APGC 2017 행사 첫 날. 이른 아침부터 행사 참석을 위한 국내외 참관객들의 컨퍼런스 참관 등록이 이어지고 있다.
▲ 컨퍼런스 시작에 앞서 행사장으로 모여든 사람들이 서로 인사를 나누고 있다.
▲ 행사장 VIP석에 앉아 행사 컨퍼런스 행사 시작을 기다리고 있는 안완기 한국가스공사 사장 대리(오른쪽)와 권영진 대구광역시장.
▲ 세계 각국의 주요 에너지기업을 대표해 행사에 참석한 VIP들.
▲ APGC 2017 행사의 사회를 맡은 문소리 아나운서. 문소리 아나운서는 이날 유창한 영어 실력으로 사회를 진행해 참석자들의 관심과 갈채를 받았다.
▲ 안완기 APGC 2017 운영위원장이 개회사를 전하고 있다. 안완기 위원장은 “미세먼지, 친환경이 부각되면서 온실가스 감축은 선택이 아닌 필수라는 인식이 자리잡게 됐고, 기존 화석연료에서 친환경에너지로 넘어가는데 가교역할을 담당할 천연가스에 대한 관심이 어느때 보다 높아지고 있다”며 “APGC가 천연가스 공급자, 수요자는 물론 해운 및 조선, 기계, 금융 등 관련자의 네트워킹 및 의견을 교류하는 장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 대구시민을 대표해 권영진 시장이 APGC 2017 행사에 참석해 축사를 전하고 있다. 그는 대구가 세계적인 친환경에너지 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관심과 격려를 부탁했다.
▲ 축사에 나선 박원주 산업부 에너지자원실장이 새정부의 에너지 전환 정책을 소개하며 “세계 2위의 LNG수입국인 한국의 에너지 전환 정책이 글로벌 천연가스 시장에 역동성을 더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 루이스 베르트랑 라페카스 국제가스연맹 사무총장은 ‘전략적 파트너와 함께 성장하는 천연가스’라는 주제로 기조연설을 진행하고 있다. 그는 “인류의 삶의 질 향상과 에너지 빈곤퇴치에 저타소 에너지인 천연가스가 주요한 역할을 할 수 있으며 에너지 안보와 안정적인 수급, 파리협약 후속조치에 주요한 역할을 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 로드 린홀름 국제가스연맹 조정위원장이 Keynote Speech를 진행하고 있다.
▲ APGC 2017 전시회 개막을 알리는 테이프 커팅.
▲ APGC 2017 첫날 점심 만찬을 후원한 엑손모빌을 대표해 그라함 도즈 엑손모빌코리아 대표가 인사말을 전하고 있다.
▲ 주요 내빈들이 전시장을 둘러보며 해당 부스에 대한 설명을 경청하고 있다.
▲ CEO 라운드테이블에 참석한 세계주요 천연가스기업들의 대표들이 의제에 대한 발표를 진행하고 있다.
▲ CEO 라운드테이블에서 김영두 한국가스공사 기술부사장이 발표하고있다.
▲ 저녁 만찬에 앞서 Venture Global LNG의 후원으로 진행된 칵테일 리셉션에서 주요 참석자들이 환담을 나누고 있다.
▲ 칵테일 리셉션을 후원한 Venture Global LNG의 톰 얼 COO가 인사말을 전하고 있다.
▲ 저녁 만찬에 앞서 환담을 나누고 있는 주요 내빈들.
▲ 저녁 환영연을 후원한 대구광역시를 대표해 김연창 경제부시장이 만찬에 참석한 참석자들에게 인사말을 전하고 있다.
황무선 기자
황무선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