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그린리더 협의회’ 구성
울산시, ‘그린리더 협의회’ 구성
  • 권준범 기자
  • 승인 2010.10.22 1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녹색 전문가 양성 목표

울산시가 저탄소 녹색성장 정착을 위해 추진하는 ‘그린리더 협의회’의 구성이 완료됐다.

울산시는 22일 저탄소 녹색성장을 주도하는 그린리더들이 제대로 활동을 수행할 수 있도록 정보와 필요한 도움을 제공하기 위해 ‘울산시 그린리더 협의회’를 구성했다고 밝혔다. 협의회는 이종택 그린리더 울주군 협의회 회장 등 9명으로 조직됐다.

이에 앞서 ‘구군 그린리더 협의회’는 9월 ‘읍면동 그린리더 협의회’는 8월, 각각 구성이 완료됐다. 시, 구·군별 회원은 중복 회원을 제외한 총 843명이다.

울산시 4명, 중구 206명, 남구 204명, 동구 228명, 북구 40명(추가 100명 예정), 울주군 161명 등이다.

울산시는 이들 회원들에게 수준별 교육 실시 등 지역사회의 녹색생활을 실천하는 전문가들로 육성한다는 방침이다.

주요 활동내용은 가정, 상업시설, 사무실 등의 온실가스 배출진단 및 컨설팅, 주민대상 녹색성장, 기후변화 및 온실가스 감축 교육, 내고장 특색에 맞는 녹색생활 운동 전파 등이다.

울산시는 오는 29일 그린 리더들과 담당 공무들이 참여하여 팀워크 다지는 워크숍을 개최할 예정이며 다음달 23~25일 전국 그린스타트 대회에 참가하여 울산의 위상을 펼칠 예정이다.

울산시의 관계자는 “현재 843명인 그린 리더를 중·장기적으로 3000명까지 양성해 저탄소 녹색성장을 주도하는 울산의 일꾼으로 육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준범 기자
권준범 기자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